바둑뉴스

보도자료

신진서, 농심신라면배 새 역사 썼다! 한국 대회 4연패

등록일
2024-02-23
조회수
4,120
▲대국 후 열린 시상식. 왼쪽부터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 홍민표 국가대표팀 감독, 신진서 9단, 중국 법인 안명식 법인장
한국 바둑의 자존심 신진서 9단이 4년 연속 한국에 농심신라면배 우승컵을 안겼다.

23일 중국 상하이(上海)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최강전 본선 최종국에서 신진서 9단이 중국 구쯔하오(辜梓豪) 9단에게 249수 만에 흑 불계승했다.

최종국은 한중 1위 맞대결답게 치열하게 진행됐다. 신진서 9단은 초반 연구한 포석이 나온 듯 구쯔하오 9단의 착수에 빠르게 대응하며 중반까지 앞서갔다. 중반 우변 변화에서 구쯔하오 9단에게 역전을 허용하며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패싸움 과정에서 득점하며 재역전에 성공, 승리를 가져왔다.

이번 대회에서 신진서 9단의 활약은 대단했다. 설현준 8단에서 시작된 패배는 변상일ㆍ원성진ㆍ박정환 9단으로 이어졌고 한국은 단 1승도 거두지 못하고 최종주자를 내보내야 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일본 1명, 중국 5명이 남은 상황에서 큰 부담을 안고 출전한 신진서 9단은 지난해 12월 열린 9국에서 중국 셰얼하오 9단에게 승리하며 조기탈락을 막았다. 장소를 상하이로 옮긴 3차전에선 일본 마지막 주자 이야마 유타 9단을 제쳤고, 중국 자오천위ㆍ커제ㆍ딩하오ㆍ구쯔하오 9단을 연파하고 대회 6연승으로 우승을 이끌었다. 이날 승리로 신진서 9단은 농심신라면배에서만 16연승을 기록하게 됐다.

신진서 9단은 6연승으로 끝내기 최다연승 기록도 새로 썼다. 농심신라면배 종전 기록은 6회 이창호 9단의 ‘상하이대첩’과 22회 신진서 9단의 ‘온라인대첩’에서 나온 5연승이다.

중국은 최정상급 기사들로 팀을 꾸렸지만, 모두 신진서 9단에게 무릎을 꿇고 무대를 내려왔다. 단체 연승전에서 1명의 선수가 한 국가의 선수를 모두 탈락시킨 건 1997년 5회 진로배(서봉수 9단) 이후 두 번째며, 농심신라면배에서는 처음이다.

대기록을 연이어 작성한 신진서 9단은 “큰 판을 이겨서 뿌듯하고 첫 판을 둘 때만 해도 먼 길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6연승까지 하게 돼 영광이다”라는 소감을 전하며 “홍민표 감독님께서 잘 케어해주신 덕분에 컨디션엔 문제없었다. 대국할 때 우승을 생각하면 안 되는데 아무래 아른거리다 보니 나중엔 좋지 못한 바둑을 둔 것 같다. 하지만 마지막까지 정신을 바싹 차리고 둬서 이길 수 있었다”며 기뻐했다.

대국 후 열린 시상식에서는 중국 농심 안명식 법인장이 우승 한국 팀에 트로피와 함께 상금 5억 원을 전달했다.

한편 오전 11시 같은 장소에서 열린 제1회 농심백산수배 세계바둑시니어최강전 본선 9국에서는 조훈현 9단이 일본 요다 노리모토 9단에게 278수 만에 백 2집반패했다. 한국은 조훈현 9단의 탈락으로 유창혁 9단이 홀로 남았고, 중국 녜웨이핑 9단, 일본 요다 노리모토 9단이 남아 한ㆍ중ㆍ일 3국 모두 1명의 선수가 우승 도전을 이어간다.

24일 오전 11시 열리는 본선 10국은 일본 요다 노리모토 9단과 중국 녜웨이핑 9단이 출전한다. 상대전적은 녜웨이핑 9단이 5승 2패로 앞선다. 한국 마지막 주자 유창혁 9단은 25일 열리는 최종국에 출전한다.

(주)농심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한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의 우승상금은 5억 원이며, 본선 3연승 시 1000만 원의 연승상금(3연승 후 1승 추가 때마다 1000만 원 추가 지급)이 지급된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1회가 주어졌다.

‘농심백산수배 세계바둑시니어최강전’의 우승상금은 1억 8000만 원이다. 본선 3연승 시 500만 원의 연승상금이 지급되며, 이후 1승 추가 때마다 500만 원이 추가된다. 제한시간은 각자 40분에 초읽기 1분 1회씩이다.

◇ 제25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각국 출전선수
· 한국 : 신진서(6승)ㆍ박정환(1패)ㆍ변상일(1패)ㆍ원성진 9단(1패), 설현준 8단(1패)
· 중국 : 구쯔하오(1패)ㆍ딩하오(1패)ㆍ커제(1패)ㆍ자오천위(1패)ㆍ셰얼하오 9단(7승 1패)
· 일본 : 이야마 유타(1패)ㆍ시바노 도라마루(1패)ㆍ이치리키 료(1패)ㆍ쉬자위안 9단(1승 1패), 위정치 8단(1패)

◇ 제1회 농심백산수배 세계바둑시니어최강전 각국 출전선수(푸른색은 탈락자)
· 한국 : 유창혁ㆍ조훈현(1승 1패)ㆍ최규병(2승 1패)ㆍ서봉수 9단(1패)
· 중국 : 녜웨이핑ㆍ마샤오춘(1승 1패)ㆍ차오다위안(1패)ㆍ류샤오광 9단(2승 1패)
· 일본 : 요다 노리모토(1승)ㆍ다케미야 마사키(1승 1패)ㆍ야마시로 히로시(1패)ㆍ히코사카 나오토 9단(1승 1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