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뉴스

위기의 SK, 안성준 투입

등록일
2017-11-03
조회수
884
SK엔크린이 위기다. 먼저 끝난 2국에서 믿는 2지명 이영구가 Kixx 3지명 백홍석에 패했다. 동시에 시작된 1국(장고.홍성지-강승민)도 홍성지의 형세가 좋지 않다. 검토실 일각에서는 조심스럽게 3-0 얘기도 나오고 있다.
2017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준플레이오프 1차전

위기의 SK, 안성준 카드 꺼내들었다

SK엔크린이 위기다. 먼저 끝난 2국에서 믿는 2지명 이영구가 Kixx 3지명 백홍석에 패했다. 동시에 시작된 1국(장고.홍성지-강승민)도 홍성지의 형세가 좋지 않다. 검토실 일각에서는 조심스럽게 3-0 얘기도 나오고 있다.

▲ 동문대결로 주목을 끌었던 2국에서 선배 백홍석(오른쪽)이 상대전적의 우세(7승5패)를 바탕으로 이영구를 꺾었다(337수 흑1집반승)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임채정
ⓒ 2010 ~ 2019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