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Home > 바둑소식 > 보도자료
이상빈-류승희 페어,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우승
  • 조회수 : 1095 등록일 : 2017.09.30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이상빈-류승희 페어,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우승
12월 1일 제28회 국제아마추어페어바둑선수권대회 한국대표로 출전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우승팀 이상빈-류승희 페어
최초의 전국아마추어페어바둑대회 우승의 영광은 이상빈-류승희 페어에게 돌아갔다.

30일 서울 성동구 마장로에 위치한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린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 결승에서 이상빈-류승희 페어가 김동한-김지수 페어에게 승리하며 우승컵을 차지했다.

대회에 앞서 진행된 개회식에는 대회를 후원한 설원명작 이병용 회장과 이강욱 심판위원 등이 참석해 대회 개막을 축하했다.

이번 대회는 총 32개팀 남녀 64명이 참가해 토너먼트 5회전 방식으로 열띤 경쟁을 펼친 끝에 이상빈-류승희 페어를 초대 우승팀으로 배출하며 막을 내렸다.

대국 후 열린 시상식에서 이상빈-류승희 페어에게는 우승상금 100만원과 상패가 수여됐다. 또한 우승팀은 올해 12월 1일부터 5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제28회 국제 아마추어 페어바둑선수권대회에 한국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시상식 후 인터뷰에서 이상빈-류승희 페어는 “힘들었던 바둑도 있었지만, 매판 승리할 때마다 자신감이 생겼고, 결국 우승까지 하게 되었다. 추석을 앞두고 좋은 기운을 드리게 돼 기쁘다”며 우승소감을 밝혔다.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고, 설원명작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의 상금은 우승팀 100만원, 준우승팀 50만원이며 본선 16강 진출팀까지 상금이 수여된다.

한국은 2006년 17회 대회에서 서유태-송예슬 페어가 우승한 이후 작년 27회 대회 박종욱-김수영 페어까지 11년 연속 우승을 이어가고 있다.

대회를 후원하는 ‘설원명작’은 황태로 유명한 강원도 인제군 용대리의 ‘용대황태연합단 대륭영농조합법인’의 브랜드 상표다. 날씨가 춥고 일교차가 큰 용대리지역의 맑은 햇빛과 바람으로 4개월간 얼리고 녹인 최고 품질의 황태를 자랑한다.

본 대회참가자 전원에게는 용대리 설원명작 황태 선물세트가 기념품으로 전달됐다.


▲2017 설원명작배 전국페어바둑최강전에는 32개 페어가 참가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