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일본 이야마, 중국 판팅위 꺾고 농심배 첫승

등록일
2021-11-27
조회수
604
▲이야마 9단이 판팅위 9단에 역전승하며 일본에 두 번째 승리를 안겼다 [사진제공/일본기원]
‘한ㆍ중ㆍ일 바둑삼국지’ 농심신라면배가 역대 최고의 각축전을 벌여 보는 재미를 더하고 있다. 

27일 온라인으로 열린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본선6국에서 일본의 이야마 유타 9단이 중국의 판팅위 9단에게 182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첫승을 신고했다.

이야마 9단이 승리하면서 6차전까지 단 한명의 연승자도 없이 한ㆍ중ㆍ일이 서로 물고물리는 점입가경의 싸움을 이어가게 됐다.

농심신라면배에서 6차전까지 연승자가 단 한명도 나오지 않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8일 펼쳐질 본선7국은 한국의 변상일 9단과 일본의 이야마 유타 9단의 한ㆍ일전으로 속행된다. 상대전적은 변상일 9단이 1승을 기록 중이다. 변상일 9단은 2019년 6회 전라남도 국수산맥 세계프로최강전 본선 16강에서 이야마 9단에게 불계승을 거뒀다.

▲한국 세 번째 주자로 나서는 변상일 9단은 이야마 9단과의 상대전적에서 1승을 기록 중이다

본선 6차전까지 한국과 중국, 일본은 모두 2승 2패를 기록했다. 한국은 일본에 2승을 거뒀지만 중국에 2패를 당했고, 중국은 일본에 2전 전패 중이다.

본선7차전을 앞둔 현재 한국은 신진서ㆍ변상일ㆍ신민준 9단, 중국은 커제ㆍ미위팅ㆍ리친청 9단, 일본은 이야마 유타ㆍ이치리키 료 9단과 위정치 8단이 생존해 3국 모두 3명씩의 선수가 우승 경쟁을 이어가게 됐다.

(주)농심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는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의 우승상금은 5억 원이다. 우승상금과 별개로 본선에서 3연승하면 1000만 원의 연승상금이, 이후 1승 추가 때마다 1000만 원의 연승상금이 별도로 지급된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1회씩이다.

◇제23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각국 출전선수(푸른색은 탈락자)
-한국 : 신진서ㆍ변상일ㆍ신민준ㆍ박정환 9단(1승 1패)ㆍ원성진 9단(1승 1패)
-중국 : 커제ㆍ미위팅ㆍ리친청ㆍ판팅위(1승 1패)ㆍ리웨이칭 9단(1승 1패)
-일본 : 이치리키 료 9단, 위정치 8단, 이야마 유타 9단(1승), 쉬자위안 (1승 1패)ㆍ시바노 도라마루 9단(1패)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임채정
ⓒ 2010 ~ 2019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