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박상진ㆍ박종훈ㆍ문민종, 글로비스배 한국대표 출격

등록일
2020-05-27
조회수
355

글로비스배 세계바둑 U-20에 출전할 한국대표 3명이 모두 결정됐다.


주인공은 박상진ㆍ박종훈 4단과 문민종 2단이다.


지난해 선발전을 통과해 본선 무대를 밟았던 박상진 4단은 올해 랭킹시드로 2년 연속 출전한다. 문민종 2단은 국가대표시드를 받아 대회 첫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마지막 한 장의 출전권은 선발전을 통해 박종훈 4단에게 돌아갔다.


26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제7회 글로비스배 세계바둑 U-20 국내선발전 결승에서 박종훈 4단이 박현수 3단에게 205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고 대회 첫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6명이 출전한 선발전에서 박종훈 4단은 25일 준결승에서 김동희 초단에게 22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둔데 이어 박현수 3단 마저 꺾고 본선 출전권을 획득했다.


글로비스배는 만 20세 이하(2000년 이후 출생자) 7개국 16명의 선수가 출전하는 대회로 주최국 일본이 6명, 한국ㆍ중국이 각각 3명, 대만ㆍ유럽ㆍ북미ㆍ오세아니아에서 각각 1명씩 참가한다.


9월 일본 도쿄 글로비스 본사에서 열릴 예정인 이번 대회 16강은 4개조로 나눠 더블 일리미네이션 방식으로 8강 진출자를 선발하고, 이후 토너먼트로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당초 5월 예정이었던 이번 대회는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9월로 연기됐으며, 추후 감염증 진행 상황에 따라 온라인 대국 전환 및 일정 변경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


TV바둑아시아선수권 방식(제한시간 없이 1분 초읽기 10회 후 30초 초읽기 1회)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일본기원이 주최하고 (주)글로비스가 후원한다. 우승상금은 300만엔(약 3450만원), 준우승상금은 50만엔(575만원), 3위는 20만엔(230만원)이다.


한국은 2017년 4회 대회에서 신진서 9단, 2019년 6회 대회 신민준 9단 등 2명의 우승자를 배출했고, 중국이 세 차례, 일본이 한 차례 우승을 차지했다.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임채정
ⓒ 2010 ~ 2019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