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하찬석 국수배, 여덟 번째 대회 개막

등록일
2020-02-25
조회수
399
▲제8기 하찬석 국수배 영재최강전이 한국기원 대회장에서 열렸다

한국바둑 최고의 영재를 가리는 하찬석 국수배 영재최강전의 여덟 번째 대회의 막이 올랐다.


제8기 하찬석 국수배 영재최강전 28강전이 25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대회장에서 열렸다.


종합기전 우승ㆍ준우승자를 제외한 17세(2002년생) 이하 프로기사 28명이 출전한 이번 대회는 단판 토너먼트로 결승 진출자가 결정되며, 4월 예정인 결승 3번기를 통해 우승자를 탄생시킨다. 우승자는 5월 열리는 한ㆍ중ㆍ일ㆍ대 영재바둑대결의 한국 대표로 출전하게 되며, 6월 예정인 영재 vs 정상 기념대국의 출전권을 얻게 된다.


12판이 진행된 28강에서는 김선기ㆍ오병우ㆍ현유빈 2단 등 8명이 16강에 진출했으며, 여자 기사 중에는 김경은ㆍ허서현 초단이 16강 대진에 이름을 올렸다. 


▲데뷔전에서 고배를 마신 김은지 초단

프로 데뷔전으로 많은 관심을 받은 ‘천재소녀’ 김은지 초단은 유창주 초단에게 패하며 프로 1승 도전을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함께 데뷔전을 치른 정유진ㆍ박소율 초단 역시 고배를 마셨다. 반면 양유준 초단은 문지환 초단을 꺾고 유일하게 데뷔전에서 승리해 디펜딩챔피언 문민종 2단과 8강 진출권을 다툰다.


한편 하찬석 국수배는 매년 경남 합천군에서 추첨식을 겸한 개막식을 가졌지만 최근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막식을 생략하고 한국기원 대회장에서 28강전을 진행했다.


본선 16강전 모든 경기는 한국기원 바둑TV에서 생중계되며 16강 첫 대국은 3월 12일 현유빈 2단과 허서현 초단의 맞대결로 펼쳐진다.


합천군이 주최하고 한국기원이 주관하며, 합천군의회와 합천군체육회·합천군바둑협회가 후원하는 제8기 하찬석 국수배 영재최강전의 상금은 우승 800만원, 준우승 400만원이며, 제한시간은 각 1시간, 40초 초읽기 3회가 주어진다.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임채정
ⓒ 2010 ~ 2019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