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KB국민은행 한·중 챔피언스컵 전야제 열려

등록일
2019-02-15
조회수
235
▲2019 한중바둑리그 챔피언스컵 전야제 전경

한·중 바둑리그 별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2019 KB국민은행 한·중 바둑리그 챔피언스컵 전야제가 15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 셀레나홀에서 열렸다.

전야제에는 성채현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 대표를 비롯해, 추궈홍 주한중국대사, 한국기원 조상호 총재대행, 한상열·윤승용·강명주 이사, 김영삼 사무총장, 손근기 프로기사회 회장, 포항 포스코켐텍·장쑤 화태증권 선수단, 기자단 등 000명이 참석해 대회 개막을 축하했다.

전야제는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내빈소개 및 축사, 대회 소개 영상, 오더공개 및 선수단 인터뷰, 선물 증정식, 기념 촬영, 만찬 순으로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됐다.

조상호 총재 대행은 축사에서 “2019 KB국민은행 한ㆍ중 바둑리그 챔피언스컵이 한ㆍ중 바둑계뿐만 아니라, 나아가 세계 바둑인들을 위한 축제의 장이자 교류를 위한 다리가 되어 주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조상호 총재 대행


성채현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 대표는 “이번 대회가 승부를 넘어 한ㆍ중 양국간 친선 외교의 한 축으로써 바둑의 가치를 드높일 수 있기를 기원하며 KB국민은행도 함께 응원하겠다”고 축사를 전했다.


▲성채현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 대표


이날 전야제에 특별 초청된 추궈홍 주한중국대사는 “중한 양국 선수들이 바둑을 통해 친구가 되고 기예를 닦고 우정을 다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추궈홍 주한중국대사


한편 이날 공개된 양 팀의 1차전 오더 공개 결과, 윤찬희 8단 vs 자오천위 7단(첫 대결), 변상일 9단 vs 위즈잉 6단(변상일 1승), 나현 9단 vs 퉁멍청 6단(나현 1패), 최철한 9단 vs 미위팅 9단(최철한 5승 6패), 김현찬 5단 vs 황윈쑹 6단(첫 대결) 등의 대진이 결정됐다.


▲임전 소감을 밝히고 있는 최철한 9단(왼쪽), 미위팅 9단(오른쪽)


5대 5로 대결하는 KB리그 방식으로 펼쳐지는 이번 대결은 16일 1차전, 17일 2차전에서 각각 다섯 판씩, 총 열 판을 대국해 승수가 많은 팀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우승 팀을 가린다. 만약 5-5 동률이 나오면 2차전 1국 주장전 승리 팀이 우승한다.

한국기원이 주최하고 중국위기협회가 협력하며 KB국민은행이 후원하는 ‘2019 KB국민은행 한·중 바둑리그 챔피언스컵’의 대국 방식은 장고 1대국, 속기 4대국으로 진행된다. 장고대국의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초읽기 1분 1회), 속기대국은 각자 10분(초읽기 40초 5회)이 주어진다. 우승 상금은 5000만원, 준우승 상금은 2000만원이며 모든 대국은 바둑TV를 통해 생중계된다.


▲내빈 및 선수단 단체사진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조상호
ⓒ 2010 ~ 2018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