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박정환, 커제에게 설욕하며 하세배 2연패 달성

등록일
2019-02-02
조회수
2055
▲대회 2연패를 달성한 박정환 9단

박정환 9단이 하세(賀歲)배에서 대회 2연패 달성에 성공했다.


2일 중국 쓰촨(四川)성 청두(成都)시에 위치한 조이파크 관광객센터에서 벌어진 2019 CCTV 하세배 한ㆍ중ㆍ일 바둑쟁탈전 결승에서 박정환 9단이 중국의 커제(柯潔) 9단에게 281수 만에 흑 7집반승하며 2년 연속 챔피언 자리에 올랐다.


박정환 9단이 백번 승률이 높은 커제 9단에게 흑을 쥐고 승리를 거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ㆍ중ㆍ일 대표 기사 3인이 역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자를 가린 이번 대회는 대진 추첨을 통해 1월 31일 박정환 9단과 커제 9단의 맞대결을 시작으로 막을 올렸다. 박정환 9단은 1국에서 커제 9단에게 277수 만에 백 1집반패하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지만 2국에서 일본 시바노 도라마루(芝野虎丸) 7단에게 185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커제 9단과의 결승 대결을 성사시켰다.


결승전은 한ㆍ중 랭킹 1위간의 대결답게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며 난전을 펼쳤다.


바둑TV 해설을 맡은 이희성 9단은 “초ㆍ중반 유리한 바둑을 펼쳤던 박정환 9단이 후반 들어 커제 9단에게 역전을 허용하는 듯 했으나 끝내기에서 나온 커제 9단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응수하며 승리를 가져갔다”고 평했다.


박정환 9단은 결승전 승리로 1국에서 아픔을 안긴 커제 9단에게 설욕하며 상대전적을 10승 8패로 벌렸다.


2019 CCTV 하세배 한ㆍ중ㆍ일 바둑쟁탈전은 TV바둑아시아선수권과 같은 방식인 1수당 30초 초읽기와 고려시간 1분 10회가 주어졌다. 우승 상금은 80만 위안(약 1억 3200만원), 준우승 상금은 40만 위안(약 6600만원), 3위 상금은 20만 위안(약 3300만원)이다.


중국 국내기전으로 열렸던 하세배는 2014년부터 한ㆍ중ㆍ일 초청전으로 확대됐다. 2014년 중국의 스웨(時越) 9단, 2015년 중국의 퉈자시(柁嘉熹) 9단, 2016ㆍ2017년 중국의 커제 9단이 우승했고, 지난해에는 박정환 9단이 우승을 차지했다.



▲박정환 9단이 커제 9단에게 승리하며 대회 2연패를 장식했다
 
주소 :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210 전화 : 02-3407-3800 팩스 : 02-3407-3875 이메일 : webmaster@baduk.or.kr 사업자등록번호 : 206-82-03412 출판 : 1967년 7월 7일 등록(라-906호)
(재)한국기원 대표자: 임채정
ⓒ 2010 ~ 2019 KOREA BADUK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